애플의 도도한 업데이트

Programming/Xcode 2016.09.29 20:39

이번에 Xcode가 7에서 8로 업데이트되면서, Swift가 2.2에서 2.3과 3.0으로 converting을 해야 빌드가 가능하다. 프로그래밍 언어의 변경은 호환을 유지하기 어렵다는 것은 알지만, 너무 개발자들을 혹사하는 것은 아닌가 싶다. 2.x로 넘어가면서는 어느 정도 정착이 되나 싶었는데… 


이번에 프로젝트 심사를 요청하는 과정에서 바이너리를 재전송하라는 내용을 전달받았다. 아래 내용은 기존에 plist에 설정하지 않았다면 벨리데이션 체크에서도 걸러내지 못한다. 앱스토어에 올려줘야 확인이 가능한 부분이다.



애플에서 전달한 내용 >

-----------------

This app attempts to access privacy-sensitive data without a usage description. The app's Info.plist must contain an NSPhotoLibraryUsageDescription key with a string value explaining to the user how the app uses this data.

이 응용 프로그램은 사용 설명 없이 개인 정보 보호에 민감한 데이터에 접근을 시도합니다. 해당 데이터를 사용하는 설명과 함께 NSPhotoLibraryUsageDescription 키를 앱의 Info.plist에 포함해야 합니다. 

-----------------


기존에는 앨범에 접근을 허용하는 메시지를 개발자가 임의로 처리하지 않았지만 Xcode8(iOS10)에서는 iOS에서 기본 메시지는 예전과 같이 노출하고 그 하단에 어떤 이유에서 허용을 요청하는지를 명시적으로 설명해야 한다. (기존에도 있었지만, 권장이었지 필수 설정은 아니었음) 


Xcode8에서 NSPhotoLibraryUsageDescription키가 없어서 에러가 발생하는 것을 확인했다. 기본 접근 허용 description이 노출되기에 키만 입력하고 별도로 description을 넣지 않았었는데 이게 문제가 되어 위와 같은 메시지를 애플에서 전달했던 것이다. description을 넣지 않아도 빌드는 제대로 되며 벨리데이션 체크에서도 성공으로 처리되었기에 문제가 없는 것으로 인지하고 있었는데 이런 함정이 있을 줄이야. 


NSPhotoLibraryUsageDescription 키와 이에 대응하는 description를 넣어서 ipa파일을 올려주니 정상적으로 처리가 되었다. 이 밖에도 개인 정보에 관련한 권한 설정이 강화되어 선택이 아니라 필수가 되었다. 따라서 plist에 키와 함께 description을 꼭 작성해야 한다. 자칫 놓치기 쉬운 부분이니 개발자들은 참고하시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국토종주 (부산 - 판교, 664km) - 2016.9.4 ~ 9.7

Photography/Bicycle 2016.09.07 22:18

회사에서 일 년에 한 번 자전거로 국토종주를 하는 행사가 있다. 작년에 비공식적으로 국토종주(판교 -> 부산)를 했다고 하는데 올해는 부산에서 판교로 올라오는 코스로 진행했다. 평소에 자전거를 즐기는 나로서는 좋은 기회라는 생각에 참여하게 되었다.


지원자가 정해진 인원보다 많았기에 3개월 전부터 매주 300km 자체 훈련 기록을 메일로 전달했으며 중간에 여주보 왕복(160km) 9시간 내로 완주하는 테스트도 진행했다. 업힐에 대한 경험을 쌓기 위해서 동부 5고개 훈련도 있었지만 나는 업힐 훈련을 참여하지 못했다. 휴가로 다낭에 있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그전에 이미 참가 대상자에 포함되었기 때문에 불참으로 문제는 없었다.


우리는 토요일( 9월 3일) 회사 앞에서 오전에 출발했다. 그날 저녁에 다이노스 홈구장인 마산야구장에서 SK와의 경기를 관람하고 다음 날 일요일(9월 4일) 출발하는 일정으로 진행되었다. 아침 5시에 일어나 하루에 160km 정도를 달려야 했고, 3일 차에는 234km를 하루 동안 이동해야 했기 때문에 평소 자전거를 자주 타지 않는 사람들에게는 무리한 일정일 수 있었다. 하지만 대부분의 참가자가 모두 일정을 소화했다.


참가 인원은 50명이었지만 회사 미케닉 직원들, 메디컬센터 원장님과 물리치료사분들, 그리고 행사를 지원해 주는 외부 업체 직원들과 각 조의 가이드를 담당한 장선재 선수 외 10명 정도의 라이더분들까지 하면 100명 정도의 인원들이 진행하는 비교적 작지 않은 행사였다.


참여한 회사 직원들도 고생했지만(스스로 자처한 고생이기에 고생이라 할 수는 없지만) 이 많은 인원을 안전하게 국토종주할 수 있도록 도와준 많은 스텝의 노고가 없었으면 할 수 없는 일이었다. 정말 고맙고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내년에도 어김없이 진행되지 않을까 싶다. 막상 국토종주를 하는 동안에는 내년에도 다시 하고 싶다는 생각을 했는데 사실 그 명단에 들기 위해 자체 훈련하는 과정이 더 힘들었던 것 같다. 하지만 인간은 망각의 동물이니 내년이 되면 또다시 발동이 걸리지 않을까 싶다. 완주하신 모든 분과 즐겁고 멋진 경험을 할 수 있어서 행복했습니다.


국토종주 첫날 : https://www.strava.com/activities/700017221

국토종주 둘째날 : https://www.strava.com/activities/701250074

국토종주 셋째날 : https://www.strava.com/activities/702533510

국토종주 마지막날 : https://www.strava.com/activities/703578220


2016년 9월 3일 ~ 7일

국토종주



1/30sec | F/2.2 | 4.2mm | ISO-32


1/60sec | F/2.2 | 4.2mm | ISO-32


1/180sec | F/2.2 | 4.2mm | ISO-32


1/850sec | F/2.2 | 4.2mm | ISO-32


1/900sec | F/2.2 | 4.2mm | ISO-32


1/1100sec | F/2.2 | 4.2mm | ISO-32


1/1600sec | F/2.2 | 4.2mm | ISO-32


1/1500sec | F/2.2 | 4.2mm | ISO-32


1/2600sec | F/2.2 | 4.2mm | ISO-32


1/800sec | F/2.2 | 4.2mm | ISO-32


1/560sec | F/2.2 | 4.2mm | ISO-32


1/900sec | F/2.2 | 4.2mm | ISO-32


1/1400sec | F/2.2 | 4.2mm | ISO-32


1/1800sec | F/2.2 | 4.2mm | ISO-32


1/620sec | F/2.2 | 4.2mm | ISO-32


1/340sec | F/2.2 | 4.2mm | ISO-32


1/30sec | F/2.2 | 4.2mm | ISO-50


1/1000sec | F/2.2 | 4.2mm | ISO-32


1/2600sec | F/2.2 | 4.2mm | ISO-32


1/1500sec | F/2.2 | 4.2mm | ISO-32


1/1400sec | F/2.2 | 4.2mm | ISO-32


1/30sec | F/2.2 | 4.2mm | ISO-64


1/30sec | F/2.2 | 4.2mm | ISO-160


1/30sec | F/2.2 | 4.2mm | ISO-40


1/3600sec | F/2.2 | 4.2mm | ISO-32


1/6400sec | F/2.2 | 4.2mm | ISO-32


1/2800sec | F/2.2 | 4.2mm | ISO-32


1/540sec | F/2.2 | 4.2mm | ISO-32


1/350sec | F/2.2 | 4.2mm | ISO-32


1/15sec | F/2.2 | 4.2mm | ISO-32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즐거움을 믹스하라! 엔씨코믹스 오픈

Project/Mobile 2016.09.01 22:18

엔씨에서 진행한 첫 프로젝트 1차 버전을 완료했다. 처음으로 전체 프로젝트를 Swift를 사용하여 진행했다. 워킹데이 30일밖에 주어지지 않아서 조금 부담이 되었지만, 일정에는 차질 없이 개발을 완료할 수 있었다. 아직 해결해야 할 문제들과 iOS 10 대응 및 Swift 3.0 마이그레이션 업데이트를 기다리고 있지만, 나름 주어진 일정에 큰 문제없이 론칭한 것에 감사한 마음이다. 늦게 합류하여 무리한 일정을 소화하느라 고생한 우리 훌륭한 개발자분들에게 고맙고, 프로젝트를 잘 마무리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 실장님을 포함한 기획, 디자인, 사업 쪽 팀원분들에게도 감사한 마음을 전하고 싶다. 앞으로도 꾸준히 좋은 서비스로 발전할 예정이니 웹툰을 즐겨 보시는 분들은 설치해서 사용해 보기를 권한다. (참고로 안드로이드는 개발중.)


App store download : https://itunes.apple.com/app/id1142876962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베트남 다낭 여행

Photography/Memorials 2016.08.30 22:15

프로젝트 모임으로 결성된 멤버와 함께 오랜만에 이웃 나라 베트남 다낭에 다녀왔다. 베트남 여행은 이번이 처음이다. 비행시간으로만 보면 그렇게 먼 거리는 아니지만, 청량리역에서 리무진 버스를 타고 인천공항에서 출발한 나는 비행시간이 7, 8시간 되는 느낌이었다. 우리는 우기라서 조금 걱정을 했다. 아니나 다를까 다낭 공항에 도착하니 빗방울이 떨어진다.


다낭 국제공항에 도착하면 스마트폰 유심칩을 판매하는 부스가 여러 곳 있다. $6 정도면 여행 내내 부족함 없이 사용할 수 있으니 다낭으로 여행하시는 분은 비싼 국내 통신사 데이터 로밍을 사용하지 말고 공항에서 유심칩을 구매해서 사용할 것을 권한다.


휴식을 위한 여행이었기에 많은 곳을 돌아다니진 않았다. 호텔을 기점으로 호이안과 링엄사, 그리고 CONG 카페가 전부다. 링엄사는 월남전 당시 자유를 찾아 탈출하던 많은 베트남 사람들이 다낭 바다에 빠져 죽었는데 그 넋을 달래기 위해 사원과 해수관음상을 세웠다고 한다. 링엄사는 우리가 머문 알라카르트 호텔에서 보이는 거리에 있다. 택시로 10분 내외로 아주 가깝다. 그리고 CONG 카페에서 먹어본 커피의 맛은 아직도 잊히지 않는다. 커피를 즐겨 마시지 않는 나도 한국에 같은 커피맛을 내는 카페가 있다면 즐겨 찾을 것 같다.


날씨는 예상보다 좋았다. 첫날과 마지막 날, 그리고 호이안에서 저녁에 잠깐 내린 비가 전부였으니, 날씨 운이 좋았다. 오랜만에 느껴보는 해외 여행, 3박 4일 동안 멤버들 덕분에 즐거운 휴식이었다.


2016년 8월 26일 ~ 30일

베트남 다낭 여행


1/640sec | F/8.0 | 24.0mm | ISO-100


1/500sec | F/8.0 | 24.0mm | ISO-100


1/250sec | F/13.0 | 24.0mm | ISO-100


1/160sec | F/13.0 | 70.0mm | ISO-100


1/400sec | F/10.0 | 24.0mm | ISO-100


1/200sec | F/14.0 | 24.0mm | ISO-100


1/400sec | F/11.0 | 33.0mm | ISO-100


1/160sec | F/3.2 | 28.0mm | ISO-1000


1/160sec | F/3.2 | 35.0mm | ISO-400


1/125sec | F/3.2 | 50.0mm | ISO-1000


1/160sec | F/3.2 | 41.0mm | ISO-500


1/160sec | F/3.2 | 47.0mm | ISO-400


1/100sec | F/2.8 | 24.0mm | ISO-12800


1/80sec | F/3.2 | 70.0mm | ISO-12800


1/50sec | F/2.8 | 24.0mm | ISO-12800


1/125sec | F/2.8 | 24.0mm | ISO-6400


1/400sec | F/2.8 | 24.0mm | ISO-100


1/80sec | F/2.8 | 24.0mm | ISO-12800


1/160sec | F/3.2 | 39.0mm | ISO-10000


1/2500sec | F/3.2 | 24.0mm | ISO-100


1/500sec | F/3.2 | 35.0mm | ISO-100


1/320sec | F/3.2 | 55.0mm | ISO-100


1/400sec | F/11.0 | 28.0mm | ISO-100


1/1250sec | F/5.6 | 65.0mm | ISO-100


1/800sec | F/3.2 | 24.0mm | ISO-100


1/160sec | F/2.8 | 53.0mm | ISO-2000


1/125sec | F/2.8 | 24.0mm | ISO-1600


1/160sec | F/2.8 | 31.0mm | ISO-8000


1/160sec | F/2.8 | 24.0mm | ISO-2500


1/160sec | F/2.8 | 33.0mm | ISO-10000


1/100sec | F/2.8 | 24.0mm | ISO-12800


1/125sec | F/2.8 | 28.0mm | ISO-2500


1/160sec | F/2.8 | 41.0mm | ISO-12800


1/125sec | F/2.8 | 24.0mm | ISO-12800


1/125sec | F/2.8 | 31.0mm | ISO-1600


1/160sec | F/2.8 | 28.0mm | ISO-4000


1/160sec | F/2.8 | 35.0mm | ISO-2500


1/160sec | F/2.8 | 24.0mm | ISO-5000


1/125sec | F/4.0 | 24.0mm | ISO-200


1/50sec | F/2.8 | 24.0mm | ISO-12800


1/3sec | F/2.8 | 3.0mm | ISO-105


1/100sec | F/2.2 | 4.2mm | ISO-32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호명산 백패킹

Photography/Backpacking 2016.07.23 22:17

호명산은 자전거를 타는 사람들에게 가끔 이야기가 오가는 곳이다. 그러나 이번에는 예전에 함께 일했던 동생과 잠시 쉴 요량으로 들렸다. 동생은 차로 이동했고 나는 집이 1호선역과 가까워 전철을 타고 상천역으로 이동했다. 힘든 여정을 계획하고 오지 않아 우리는 계곡 물이 흐르는 진입로 근처에 자리를 잡았다.


나중에 동생의 지인 두 분도 합류했다. 퇴근길에 우리가 머무는 곳으로 바로 달려왔는데 밤 길이고 초행길이라 길을 찾기 어려웠던 모양이다. 우리는 랜턴을 들고 마중을 나갔다. 호명산 정상에는 호명호수가 있다. 우리나라 최초의 양수식 발전소인 청평 양수발전소가 있는 인공저수지다.


호명호수로 진입하는 진입로는 한 곳이 아니다. 상천역에서 오다 보면 마을 길을 지나고 절 하나를 지나는 길이 우리가 진입한 길이고 마을과 절 사이에 우측으로 진입하는 진입로가 따로 있으니 진행 방향에 주의할 필요가 있다.


백패킹을 하다 보면 혼자일 때는 무서울 정도로 외로움을 느낄 때도 있지만 그만큼 나를 되돌아보며 얻는 것이 있다. 머무는 곳이 산 정상이라면 더더욱 그 깊이는 깊다. 반면 여러 명이 함께 떠나는 백패킹은 또 그만의 재미가 있다. 도란도란 모여 앉아서 맛난 음식을 만들어 먹으며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며 즐거움을 얻을 수 있다.


다음날 텐트를 돌며 단속을 하는 사람들이 찾아왔다. 호명산에서는 텐트에서 잠을 자거나 취사를 하면 안 된다고 한다. ‘자연보호’라고 쓰인 조끼를 입고 명단을 적고 다니고 있었다. 형식적인 계도 기간이라고 하니 별문제는 없었다. 여기저기 벌목을 해 놓은 것을 보니 조만간 유료화할 예정인 듯싶다. 무엇이 자연을 보호하는 방법인지 나는 잘 모르겠다. 이렇게 대대적으로 벌목하고 돈을 받아 사람들을 끌어모으는 것이 과연 자연을 보호한다는 명분을 가질 수 있을까.


짧은 1박 2일의 여정이었다. 오랜만에 동생과 함께한 시간도 좋았고 동생의 지인들과 나눈 이야기도 소중한 시간이었다. 다음에 기회가 되면 다시 한번 함께합시다~


2016년 7월 22일 ~ 23일

호명산 백패킹


1/640sec | F/2.8 | 70.0mm | ISO-100


1/320sec | F/5.6 | 70.0mm | ISO-100


1/400sec | F/8.0 | 35.0mm | ISO-100


1/800sec | F/5.6 | 24.0mm | ISO-100


1/250sec | F/5.6 | 24.0mm | ISO-100


1/160sec | F/5.6 | 24.0mm | ISO-250


1/125sec | F/2.8 | 24.0mm | ISO-250


1/125sec | F/2.8 | 42.0mm | ISO-640


1/5sec | F/2.8 | 61.0mm | ISO-12800


1/125sec | F/2.8 | 28.0mm | ISO-125


1/160sec | F/2.8 | 35.0mm | ISO-160


1/250sec | F/2.8 | 28.0mm | ISO-100


1/125sec | F/2.8 | 28.0mm | ISO-200


1/125sec | F/8.0 | 55.0mm | ISO-200


1/125sec | F/8.0 | 24.0mm | ISO-10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1 2 3 4 5 ... 92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