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들

Photography/Bicycle 2015.04.18 17:30

봄이면 숨길 수 없는 변화가 들꽃으로 피어난다. 들이 옷을 입으면 비로소 내 무관심이 집 밖을 나서는 것이다. 한 계절을 지나 이제 다시 사람을 믿어 보자는 마음이 고개를 들어 꽃망울을 맺는다. 화려함에 고개를 돌린 것이 아니라 고개를 들어 옆을 보니 화려함이 보이더란다. 누구의 관심도 아닌 들꽃이 말이다.


1/125sec | F/2.8 | 28.0mm | ISO-400


1/160sec | F/2.8 | 24.0mm | ISO-160


1/160sec | F/2.8 | 24.0mm | ISO-100


1/160sec | F/2.8 | 24.0mm | ISO-320


1/160sec | F/2.8 | 33.0mm | ISO-25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